언론보도

서울 최근 2년간 계속 초과..대기오염 선진국 2배

서울 최근 2년간 계속 초과..대기오염 선진국 2배
환경부, 대기오염물질 배출 규제 강화 추진
전국 측정소 절반 이상에서 초미세먼지(PM2.5)가 대기환경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정부는 미세먼지 농도를 예보하기로 하는 등 초미세먼지 종합대책을 올해부터 단계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7일 환경부(장관 윤성규)와 국립환경과학원은 초미세먼지 농도를 측정·분석한 결과 전국 11개 측정소 가운데 6곳에서 환경기준을 초과했다고 밝혔다. 오는 2015년부터 도입할 대기 환경기준은 1㎥당 초미세먼지 농도가 연간 평균 25마이크로그램(㎍) 이하, 일 평균 50 ㎍이하 여야 한다. 

초미세먼지(PM2.5)란 대기 중에 떠다니는 직경 2.5마이크로미터(㎛)보다 작은 먼지로 머리카락 굵기의 30분의 1~200분의 1 수준이다. 코나 기관지에서 걸러지지 않고 폐로 들어가 인체에 치명적인 피해를 줄 수 있다. 

지역별로 경기도의 연평균 초미세먼지 농도는 32 ㎍/㎥로 가장 높았다. 이어 인천(29.4 ㎍/㎥), 춘천(27.8㎍/㎥), 중부권(27.6 ㎍/㎥) 순으로 높았다. 서울의 초미세먼지 농도는 최근 2년 내내 연간 평균 25 ㎍/㎥ 을 초과했다. 작년에는 25.2㎍/㎥를 기록, 미국 뉴욕 13.9㎍/㎥의 두 배에 가까웠다. 2010년 28.8㎍/㎥, 2011년 29.3㎍/㎥에 비해 다소 낮아졌지만, 여전히 선진국가 대도시보다 오염도가 높은 상황이다. 실제 미국 로스앤젤레스(17.9㎍/㎥), 영국 런던(16.0㎍/㎥), 프랑스 파리(15.0㎍/㎥) 등은 서울보다 오염도가 양호했다.

반면 제주도는 14.9 ㎍/㎥로 측정 지역들 가운데 가장 낮았다. 백령도(18.1 ㎍/㎥), 울산(22.2 ㎍/㎥), 포항(24 ㎍/㎥) 등도 기준치를 밑돌았다.

과학원은 “중국의 오염물질이 편서풍을 타고 국내로 유입되는 데다 특히 수도권과 중부권은 자동차, 난방 등 국내 오염원이 겨울철에 증가하고, 대기정체현상도 빈번해 고농도 현상이 나타나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환경부는 대기오염 고농도 현상에 대응하기 위해 미세먼지 종합대책을 마련 중이다. 우선 올해 미세먼지(PM10) 예보를 수도권에 대해 시범시행하고, 내년부터 초미세먼지(PM2.5)나 오존 등 대상 물질과 지역을 점차 확대해 예보할 예정이다. 또한, 더 많은 지역에 PM2.5 측정망이 보급되도록 현재 20개인 수동 측정망을 내년까지 36개소로 확대 구축하고, 전국 164개 자동측정망(국가 운영 36개소, 지자체 운영 128개소)의 정도 검사지침을 연내 마련해 자동측정자료의 활용도 확대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또 2015년부터 제2차 수도권 대기개선 특별대책을 추진할 방침이다. 질소산화물, 황산화물 등 대기오염물질 배출과 관련해 총량허용량을 단계적으로 강화하고, 굴뚝에서 배출되는 먼지 등에 대한 먼지 총량제 신설, 기존 영구(무기한) 허가제를 5년 또는 10년 주기로 재허가를 받아야 하는 인허가 갱신제 도입 등으로 규제를 강화한다. 중소사업장 및 일반가정에 저녹스 버너 보급 확대, 친환경차 보급 등 지원책도 확대할 예정이다. 다음달 열리는 한·중·일 환경장관 회의에서 중국과 공동연구를 제안하는 등 국제협력도 강화하기로 했다.

환경부 관계자는 “미세먼지 농도가 짙은 날 실외활동을 할 때 마스크나 보호안경·모자 등을 착용하고 등산·낚시·축구 등 시간이 오래 걸리는 활동은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하일라코리아

등록일2017-04-25

조회수490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

회사명: (주)하일라코리아  대표이사: 정문용  사업자번호: 215-87-95906  
주소: 서울 송파구 법원로96, 문정법조프라자8층  
대표전화: 02-430-9444  팩스: 02-430-9442 
상담시간:오전10시~오후5시
개인정보책임관리자: 우정아  이메일: hyla-korea@naver.com  
통신판매신고번호: 제 2016-서울송파-1935호  
입금계좌번호 : 신한 100-030-544463 하일라코리아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